2019.04.24 (수)

  • 맑음동두천 24.2℃
  • 구름조금강릉 17.4℃
  • 맑음서울 22.8℃
  • 구름조금대전 20.4℃
  • 흐림대구 21.1℃
  • 박무울산 20.6℃
  • 흐림광주 19.1℃
  • 박무부산 17.8℃
  • 구름많음고창 17.2℃
  • 흐림제주 17.8℃
  • 맑음강화 18.6℃
  • 구름많음보은 20.2℃
  • 구름많음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21.5℃
  • 구름조금거제 18.0℃
기상청 제공

경제

경기도, 섬유 '신남방 중심' 베트남에서 수출 청신호

세계 각국 바이어들과 89건 수출상담 진행해 총 557만 불 상담실적 거둬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경기도 섬유가 신(新)남방정책의 중심지인 베트남에서 수출 청신호를 켰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나흘 간 베트남 호치민 전시컨벤션센터(SECC)에서 열린 ‘2019 베트남 호치민 사이공텍스’에 경기도관을 운영해 도내 섬유기업 6개사의 세계시장 진출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들 기업은 세계 각국의 바이어들과 89건의 상담을 진행해 총 557만 불의 수출상담 실적을 거뒀다. 


‘베트남 호치민 사이공텍스’는 매년 4월 3만2000㎡ 규모로 개최되며, 원사, 원단뿐만 아니라 섬유와 관련된 부자재 및 기계까지 모든 제품을 한 자리에서 관람할 수 있는 베트남 최대 섬유종합 전시회이다.


경기도와 경과원은 ㈜아진교역, ㈜컬러케미안산지점, ㈜재연텍스타일, 제이엠인터내셔널, ㈜선진, 텍스라마 등 총6개 기업의 전시회 참여를 지원해 신 남방시장 개척을 도왔다.


의정부시 소재 여성용 니트 원단을 취급하는 ㈜아진교역은 베트남 현지 의류회사인 V사와 향후 나염 ITY 프린트 제품에 대한 추가 상담을 진행키로 했으며, 연 내 50만 불 규모의 초도 계약이 성사될 것으로 예상된다.


양주시 소재 니트 원단을 취급하는 제이엠인터내셔널은 ‘경기도 원단 및 의류 디자인개발지원사업’을 통해 개발한 의류 샘플을 전시해 현지 바이어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특히 베트남 현지 봉제공장을 운영하고 있는 T사에게 대리점 제의를 받으며 약 40만 불의 상담성과를 거뒀고, 추후 현지공장도 방문할 계획이다.


㈜아진교역 공대환 대표는 “전시회 참가를 통해 바이어가 원하는 패션소재의 트렌드를 정확히 이해하고 준비 할 수 있게 됐다”며, “이번에 상담을 진행한 바이어들과의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동남아 시장진출의 물꼬를 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특화산업과 관계자는 “베트남은 지난해 인도를 추월해 중국 다음으로 세계 제2위 섬유와 의류 수출국으로 부상했다”며, “신 남방 정책의 중심에 있는 베트남에 도내 섬유기업의 점유율이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와 경과원은 9월에 열리는 ‘2019 추계 파리 텍스월드’에서도 경기도관을 운영하며, 오는 22일(월)까지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사진설명)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전시컨벤션센터(SECC)에서 열린 ‘2019 베트남 호치민 사이공텍스’에 해외 바이어들이 경기도관을 둘러보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