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4 (월)

  • 구름조금동두천 17.5℃
  • 흐림강릉 17.4℃
  • 구름조금서울 18.4℃
  • 구름조금대전 19.7℃
  • 구름조금대구 21.6℃
  • 맑음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19.1℃
  • 맑음부산 21.6℃
  • 구름조금고창 16.5℃
  • 구름조금제주 20.2℃
  • 맑음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18.5℃
  • 구름조금경주시 22.2℃
  • 구름조금거제 23.0℃
기상청 제공

경기남부

용인시 공무원 최고 기술자격 기술사 2관왕 화제

상수도사업소 정해수 과장…토목시공기술사 · 건설안전기술사 취득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용인시 공무원이 최고 수준의 국가기술 자격인 기술사를 2개나 취득해 화제가 되고 있다.

용인시는 상수도사업소 정해수 수도시설과장이 국가기술 자격인 건설안전기술사 자격을 취득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자격 취득으로 정 과장은 2009년 취득한 토목시공기술사와 함께 2개의 국가기술 자격을 보유하게 됐다. 시 시설직 공무원 중에선 최초다.

이들 자격은 토목시공 · 건설안전 분야에서 높은 전문성과 실무 경험이 있어야 취득할 수 있는 최고의 국가기술 자격이다. 취득 후엔 토목 · 건설분야 사업의 계획 · 연구 · 설계 등을 평가하고 기술자문을 하게 된다.

정 과장은 1989년 공직에 입문해 시민의 안전과 직결되는 도로, 하천, 상 · 하수도, 청사신축 등 분야에서 실무 경험을 쌓으며 고도의 전문성을 갖추기 위해 2년간 시험에 매진해 이 같은 결실을 거둔 것이다.

정 과장은 “전국 최고의 안전도시라는 위상에 맞게 시민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전문 기술을 적극 발휘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