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금)

  • 구름조금동두천 5.8℃
  • 구름조금강릉 11.7℃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8.6℃
  • 맑음대구 8.9℃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3.2℃
  • 맑음부산 17.2℃
  • 맑음고창 11.4℃
  • 구름많음제주 19.6℃
  • 구름조금강화 9.6℃
  • 구름많음보은 9.0℃
  • 맑음금산 7.1℃
  • 구름조금강진군 15.3℃
  • 맑음경주시 10.3℃
  • 맑음거제 13.5℃
기상청 제공

여행·레져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 권인하

권인하 “유튜브 구독자 25만, 젊었을때보다 섭외 많이 들어와 ”
“커버곡 부를 때 아들이 자꾸 간섭해서 피곤해 ”

[경기헤드라인=김홍범 기자] 지난 20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최근 유튜브 스타 거듭난 권인하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권인하는 “요즘 제 2의 전성기를 맞이했다고 남들이 그래서, 즐겁게 방송하고 있는 권인하다” 라며 본인을 소개했다. 남창희는 “요즘 유튜브가 난리가 났다.

채널 구독자가 25만이 넘었다고 들었다. 저랑 조세호도 구독하고 있다. 방송 섭외 많으시죠? ”라고 물었고 권인하는 “젊었을 때보다 더 많다”라며 웃음을 터트렸다.

한 청취자가 “커버곡을 많이 부르시는데, 후배들 반응은 어떻나” 라고 묻자 “거의 80퍼센트는 답글을 올려준다. 대표적으로 윤종신 "좋니"를 올리니까, 바로 윤종신이 ”형, 고마워” 라면서 연락이 왔다, 장범준도 댓글을 달았다” 라고 대답해, 후배들과의 끈끈한 관계를 자랑했다.

또한 유튜브에서 큰 화제가 됐던 장범준의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니 샴푸향이 나"를 라이브로 선보였는데, 세키를 올려서 불러 ‘천둥 호랑이’라는 별명에 걸맞는 실력을 과시했다.

윤정수는 "아들 반응은 어떻나”라고 물었고, 권인하는 “피곤하다. 아들이 자꾸 이 노래는 이렇게 해라, 아빠 요즘은 그런 스타일 아니다. 키를 어떻게 해라. 자꾸 가르친다” 라면서도, “그래도 아들이 젊은 감각을 가르쳐서 고맙다” 라고 수습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권인하는, 윤종신 남창희와 함께 "비오는 날의 수채화"를 즉석에서 라이브로 선보였는데, 청취자들은 “옛날 생각난다. 생각보다 세 사람 목소리가 너무나 잘 어울린다” 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지난 3월 4일부터 시작된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는 KBS 쿨FM(89.1MHz 낮 4시-6시)을 통해 생방송으로 함께할 수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