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4 (수)

  • 맑음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15.5℃
  • 맑음서울 21.3℃
  • 맑음대전 19.5℃
  • 구름많음대구 21.0℃
  • 구름많음울산 19.5℃
  • 구름조금광주 18.7℃
  • 흐림부산 16.8℃
  • 구름많음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17.6℃
  • 맑음강화 18.1℃
  • 구름조금보은 18.7℃
  • 구름조금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16.8℃
  • 구름많음경주시 20.7℃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사회

오산시,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명패 달아드려


▲ 곽상욱 오산시장이 25일 나치만 경기남부보훈지청장과 함께 유우국 애국지사의 후손을 방문해 ‘독립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아드리고 있다.(사진제공=오산시)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25일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곽상욱 오산시장이 나치만 경기남부보훈지청장과 함께 유우국 애국지사의 후손을 방문해 ‘독립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아드렸다.


유우국 애국지사(1895~1928)는 1919년 3.1독립운동 참여를 시작으로 독립군 양성을 위한 무관학교 설립, 대한민국임시정부 활동 등을 했으며, 1927년 독립운동을 위한 군자금 모금활동 등 나라의 독립을 위해 헌신해 1990년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됐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명패를 달아드린 후 독립유공자 유족들의 어려움을 전해 듣고는 “독립유공자 및 유족에 대한 지원이 더욱 강화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은 유공자의 예우를 드높이기 위해 국가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독립유공자 및 유족을 시작으로 민주유공자, 국가유공자에게 순차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