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1 (화)

  • 구름조금동두천 26.9℃
  • 구름많음강릉 20.8℃
  • 구름많음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19.9℃
  • 흐림대구 17.8℃
  • 흐림울산 17.1℃
  • 흐림광주 22.5℃
  • 흐림부산 18.3℃
  • 흐림고창 23.5℃
  • 흐림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25.5℃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8.3℃
  • 흐림강진군 19.7℃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문 대통령 “국민의 질책 쓴 약으로 여기고 새출발 전기 삼겠다”

URL복사

“부족한 것 채우고 고칠 것…마지막까지 부패하지 않고 유능해야”
“국민 눈높이서 정책 더 세심히 점검…국민 절실한 요구 실현에 전력”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9일 '정부 임기 마지막 날까지 흔들림 없이 국민과 역사가 부여한 책무를 다하자는 다짐을 새롭게 한다'며 '국민의 질책을 쓴 약으로 여기고 국정 전반을 돌아보며 새출발의 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이같이 언급한 뒤 '지금까지의 성과는 더욱 발전시키고 부족한 것은 채우고 고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국가적으로 엄중한 상황 속에서 인수위 없이 출범한 우리 정부는 한순간도 쉬지 않고 앞만 보고 달려왔다'며 '방역에서 모범국가, 경제위기 극복에서 선도그룹으로 평가받는 나라가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덕분에 국가적 위상이 높아져서 G7 정상회의에 연속적으로 초대받는 나라가 됐고, 1인당 GDP에서 G7을 처음으로 추월하는 성과를 이루기도 했다'며 '이 같은 국민적 성과, 국가적 성취는 국민들께서 자부할만한 자랑스러운 일'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처한 상황은 여전히 엄중하다'며 '방역 상황은 여전히 안심하기 어렵고 집단면역까지 난관이 많다. 경제는 고용 상황까지 나아지며 회복기로 확실히 들어섰지만 국민이 온기를 느끼는 데는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국민의 평가는 어제의 성과가 아니라 오늘의 문제와 내일의 과제에 맞추어져 있다. 정부는 무엇이 문제이고 과제인지 냉정하게 직시하고 무거운 책임감과 비상한 각오로 임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공직기강을 철저히 확립하고 더욱 낮은 자세로 국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한다'며 '마지막까지 부패하지 않고, 마지막까지 유능해야 한다. 각 부처는 국민 눈높이에서 정책을 더 세심하게 점검하고 국민의 절실한 요구를 실현하는데 전력을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