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수)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0.0℃
  • 구름조금대전 1.4℃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3.2℃
  • 광주 2.1℃
  • 맑음부산 4.1℃
  • 흐림고창 0.7℃
  • 흐림제주 7.9℃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2℃
  • 구름조금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4.2℃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경기 수출기업, 온라인 화상상담·전시관으로 코로나 장벽 넘는다

URL복사

23일 경기 수출기업 온라인 전시관 입점기업 대상 ‘온라인 화상상담회’ 개최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경기도가 ‘경기 수출기업 온라인 전시관’ 입점기업을 대상으로 오는 23일 코엑스에서 온라인 화상상담회를 개최, 코로나19로 위축된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판로 개척을 지원한다.

 

이번 상담회는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현지 판로개척이 어려워진 상황을 감안해 온택트(Ontact : 온라인을 통한 소통) 마케팅 방식을 도입함으로써 중소기업의 해외 수출 판로 개척을 지원하는 데 목적을 뒀다.

 

상담회에는 경기도 온라인 전시관에 입점한 도내 수출 중소기업 25개사가 참여할 예정이다. 참가기업들은 업체별 사업장 또는 코엑스에 설치된 온라인 화상상담 장비를 이용해 아세안·중남미·유럽 등 21개국 36개사 바이어들에게 자사의 우수제품을 소개하고, 1:1 수출상담을 진행하게 된다.

 

특히 도는 현장에 통역사와 무역전문가를 배치하여 중소기업들이 원활한 수출협상과 계약체결을 진행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펼칠 방침이다.

 

참가기업들은 최근 코로나19로 국제 전시회 참가 등 해외 바이어와의 교류가 어려워진 상황 속에서 온라인 매장 구축부터 마케팅, 수출상담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는데 높은 기대감을 보이고 있다.

 

파주시 소재 종이냄비 생산업체 C사의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각종 해외전시회 참가가 어려워진 지난해에도 경기도와 한국무역협회가 지원하는 화상상담회를 통해 베트남에 수출을 진행할 수 있었고, 올해도 화상상담회를 틍해 해외 바이어와 수출 상담을 할 수 있어 다행”이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류광열 경제실장은 “코로나19로 앞으로는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무역기반이 더욱 강화될 것”이라며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 해외 마케팅 분야를 지속 발굴·활용해 우리 기업들이 위드 코로나 시대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화상상담회는 경기도와 한국무역협회가 추진하는 ‘수출기업 온라인 전시회’ 사업의 일환이다. 해외전시회에 직접 참가하지 않아도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중소기업 제품을 해외 바이어들에게 소개하고, 수출 상담과 거래 제안까지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골자다.

 

현재 한국무역협회 온라인 B2B(Business to Business) 플랫폼인 ‘트레이드코리아’에 도내 중소기업 125개사의 온라인 매장을 개설, 총 315개의 상품을 등록한 상태다. 이들 기업에게는 홍보영상 제작, 해외 바이어 대상 맞춤형 홍보 메일 발송, 해외 검색엔진 키워드/배너 광고 지원 등 온라인 해외 마케팅부터 바이어 응대, 계약․통관 등 수출 실무까지 원스톱으로 해외 판로개척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 3월 경기 수출기업 온라인 전시관이 구축된 이후로 10월 말까지 전 세계 145개 국가에서 이곳을 방문했으며, 총 453건의 바이어 매칭이 이루어졌다. 이중 커피 제조업체인 C사는 우즈베키스탄 N사와 2년간 18만 달러 규모 독점계약을 체결하는 등 해외 시장 개척에 큰 성과를 거두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