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3 (화)

  • 흐림동두천 21.8℃
  • 흐림강릉 20.8℃
  • 흐림서울 23.2℃
  • 흐림대전 21.7℃
  • 대구 20.4℃
  • 울산 20.9℃
  • 광주 22.0℃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1.9℃
  • 흐림제주 24.9℃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20.5℃
  • 흐림강진군 22.7℃
  • 흐림경주시 20.4℃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경기중부

안양역전 시외버스터미널 대합실 생긴다

최대호 안양시장·이종덕 윈스퀘어 대표 22일 협약

 

[경기헤드라인=김근철 기자] 안양역 앞 시외버스터미널 대합실이 새롭게 조성될 예정이어서 지방을 오가는 버스승객들이 한결 편안함을 누릴 전망이다.

최대호 안양시장과 이종덕 원스퀘어 대표 간 안양시외버스터미널 부속시설 조성에 공동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협약식이 지난 22일 안양시청에서 있었다.

원스퀘어는 건설사 부도로 20년째 공사 중단 상태인 역 광장 건물을 인수한 업체다.

이날 협약에 따라 안양시는 건축공사가 재개되는 원스퀘어의 1층을 매입, 198㎡규모의 시외버스터미널 매표소를 겸한 대합실로 조성할 계획이다.

안양시와 원스퀘어 양측은 또 건축공사가 속히 재개되고 그간의 제반사항을 해결하는데도 힘을 모으게 된다.

현재 안양역 광장 시외버스터미널은 매표소가 비좁아 버스를 기다리는 승객들이 마땅히 쉴 만한 곳이 부족한 상황이다.

원스퀘어가 매입한 이 건축물은 지하8층 지상 12층 규모로 골조만 이룬 채 20년째 흉물로 남아있는 상태여서, 이날 협약은 안양시민들에게 특별한 의미를 가져오게 될 전망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오늘의 의미 있는 협약이 구 현대코아 문제와 안양시외버스터미널 승객불편을 동시에 해결하고 수암천 일대 도시재생사업과의 연계추진을 통한 시너지효과로, 만안구 경제 활성 측면에 유의미한 진전을 낳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