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6 (토)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고양시 관산동 여래사 ‘사랑의 쌀’로 자비의 이웃사랑 실천

URL복사

 

 

 

[경기헤드라인=김윤종 기자] 고양시 덕양구 관산동은 지난 24일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사랑의 양곡 300포를 여래사로부터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주지 여여스님은 “풍요로울 때 나누는 사랑도 의미가 있지만, 어려운 상황에서 더 큰 고통을 받는 이웃을 위한 나눔이 진정한 의미의 자비”고 하며 “전염병으로 신도수가 적어져 재정상태가 넉넉지 못해 쌀 300포밖에 마련하지 못했다”는 안타까움의 토로와 함께 꼭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달라는 당부를 덧붙였다.

양지영 관산동 맞춤형복지팀장은 “주지스님의 이웃사랑 정신은 모두가 깊이 새겨야 할 참된 배움”이라고 답하면서 “모두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 후원해 주신 양곡은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가정에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래사는 매년 관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김장김치를 기부하며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 실천을 이어오고 있는데,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해 사랑의 양곡으로 대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