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동두천 14.1℃
  • 구름많음강릉 13.5℃
  • 흐림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14.2℃
  • 구름많음울산 11.4℃
  • 흐림광주 15.3℃
  • 구름많음부산 12.5℃
  • 흐림고창 15.2℃
  • 흐림제주 16.4℃
  • 흐림강화 12.2℃
  • 구름많음보은 11.5℃
  • 흐림금산 13.6℃
  • 흐림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9.3℃
  • 구름많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경기서부

전체기사 보기

신동헌 광주시장, 서울~양평 고속도로 예비타당성조사 평가위원회 참석 사업추진 의지 피력

 [경기헤드라인=김성구 기자] 신동헌 광주시장은 9일 세종시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열린 서울~양평 고속도로 예비타당성조사 평가위원회에 참석, 사업추진 의지를 피력했다. 이날 평가위원회에는 신동헌 광주시장, 김상호 하남시장, 정동균 양평군수가 참석한 가운데 국토교통부 도로정책과장의 발표를 시작으로 서울~양평 고속도로 개통에 따른 경제성 분석, 정책성 평가 등 평가위원들의 심의가 진행됐다. 서울~양평 고속도로는 총 연장 27㎞ 중 13.5㎞가 광주시 구간으로 평상시 출·퇴근 시간과 주말·행락철 팔당호 북측 국도 6호선과 남축 국지도 88호선·국도 45호선 주변 광주·양평지역의 교통량 분산을 위해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사업이다. 신 시장은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그간 각종 규제를 받고 있는 퇴촌·남종·남한산성면 등 불편을 겪는 지역주민의 편의 및 생활환경 개선과 남한산성~천진암 역사문화벨트 등 광주순례길 관광 수요와의 연계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등 사업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신 시장은 “서울~양평 고속도로 건설 사업이 조기에 착수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광주·하남·양평의 교통개선은 물론 수도권 광역교통망을 보완해 교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