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수)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0.0℃
  • 구름조금대전 1.4℃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3.2℃
  • 광주 2.1℃
  • 맑음부산 4.1℃
  • 흐림고창 0.7℃
  • 흐림제주 7.9℃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2℃
  • 구름조금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4.2℃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천안, 김포 추격 물리치고 창단 첫 정규리그 1위

URL복사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천안시축구단이 2021 K3리그 정규리그 1위를 차지했다. 2008년 창단 이후 첫 정규리그 1위다.

 

천안은 13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정규리그 마지막 라운드에서 강릉시민축구단 2-1 승리를 거뒀다. 후반 35분 선제골을 내줬으나 2분 뒤 김종석, 다시 1분 뒤 조주영이 골을 성공시키며 역전승했다. 김종석은 이로써 22경기 15득점으로 정규리그 득점 1위에 올랐다.

 

같은 시각 김포FC는 김해시청축구단과의 원정 경기에서 1-1 무승부에 그치며 승점 1점 획득에 그쳤다. 천안과 김포는 직전 라운드까지 승점 51점 동률을 이뤘고, 마지막 라운드 결과에 따라 천안의 1위가 결정됐다. 천안은 승점 54점, 김포는 승점 52점이다.

 

챔피언십 시리즈의 마지막 진출권이 달린 4위 경쟁에서는 경주한수원축구단이 승리했다. 경주는 양주시민축구단을 홈으로 불러들여 서동현의 결승골에 힘이어 1-0 승리를 거뒀다. 경주는 김포와 비기며 승점 1점 획득에 그친 김해를 물리치고 4위 자리를 지켰다.

 

이제 K3리그는 챔피언십 시리즈로 향한다. 3위 FC목포와 4위 경주가 맞붙는 챔피언십 플레이오프 1라운드는 17일 열린다. 이 경기의 승자와 2위 김포는 20일 챔피언십 플레이오프 2라운드를 벌인다. 이 경기의 승자는 1위와 천안과 24일과 27일에 홈앤드어웨이로 챔피언결정전을 치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