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 (금)

  • 맑음동두천 17.2℃
  • 흐림강릉 14.1℃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8.9℃
  • 구름많음대구 16.7℃
  • 맑음울산 15.6℃
  • 맑음광주 19.4℃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7.7℃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16.5℃
  • 구름조금보은 17.5℃
  • 맑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16.4℃
  • 구름많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의회

경기도의 주인은 도민, 수요자 중심의 행정을 위해 주민 직접 참여 보장 · 확대해야

URL복사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경기도의회 정승현 의회운영위원장은 16일 경기도 상상캠퍼스에서 개최된 제2회 경기도민 정책축제 공개토론회에 참석해 도민참여형 중장기계획 관리 정책에 대한 현재 프로세스를 함께 진단하고 앞으로의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정승현 의회운영위원장을 비롯해 민관 협치의 다양한 분야를 대표하는 인권 활동가, 교수, 연구위원 등 10여명이 토론자로 함께 했으며 많은 도민이 정책결정 과정에 참여하고 실질적인 도정의 가치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참여 프로세스를 개선하고자 다양한 논의가 이뤄졌다.

정승현 의회운영위원장은 주권자로서 도민의 정책참여는 당연한 권리이자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요구임을 강조하며 “행정의 전 과정에 실질적인 주민참여를 보장하고 민의를 대변하는 의회와의 소통을 더욱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대부분의 민관협치기구가 형식적으로 운영되고 있고 정책을 집행하는 공직자가 의회를 바라보는 인식에도 문제가 있음을 지적하며 의회를 정책 수립과 집행의 핵심 파트너로 인식을 전환할 필요가 있음을 강조했다.

끝으로 민관협치는 대의기관인 의회 존중에서 시작되며 의회는 도민의 뜻을 대변하고 집행부 견제의 역할을 넘어 상생 및 협력의 파트너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